담은스트레인지

담은스트레인지

담은스트레인지는 일상에 어느정도 영향을 주는 음악들에 대해서 구체적이고 자세한 내용을 담고 있으며 주기적으로 제 데일리에 대한 정보들도 같이 이야기를 드리고 있습니다 오직 정보 전달에만 초점을 맞추고 있기 때문에 편안하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여러 음악에 대한 가치는 ?

음악을 싫어하는 사람들은 거의 없습니다 단지 들을 수 있는 시간이 없을 뿐

음악의 반경

구체적으로 이야기를 드리기에는 너무 큰 카테고리이지만 정리를 하면서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음악은 아주 밀접하게 우리 옆에 있는데요 걸어다닐 때 또는 잠을 잘 때도 편안함과 즐거움을 주기도 합니다 이런 음악에 대한 반경을 넓혀가는 것은 여러분들에게 삶에 대한 가치를 높혀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합니다

체크리스트

일상에서 얼마나 여러분들의 스스로에 대한 가치를 높혀가고 있나요? 그에 대한 체크리스트를 만들어 보셨나요? 만약 하지 않았다면 한번쯤은 시도를 해보셔도 좋습니다 내 스스로에 대한 분석과 대화를 통해서 내 자신을 알아가는 것을 체크를 하는 단계가 바로 여기에서 부터 시작을 합니다

음악의 결과

단순히 노래를 듣고 부르는 것이 전부가 아닙니다 이거는 1차적인 결과라고 보시면 되는데요 우리가 모르는 음악에 대한 과정을 심도있게 공부를 해보고 또는 서로 공유를 하는 것이 정말 많이 필요합니다 어디에서도 그런 공유를 할 수 없다면 담은스트레인지를 통해서 한번 나눠보시는 것도 좋지 않을까 생각을 합니다

콜라보레이션

단순히 딱 한 가지만 집중을 하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하지만 여러 분야들을 콜라보레이션을 하는 것이 저는 더 좋다고 봅니다 음악을 듣는 것과 부르는 것 이렇게 딱 2가지만 봐도 이해가 되지 않으시나요? 우리가 많이 듣게 되면 그 노래를 부르고 싶어지고 많이 부르게 되면 더 좋은 음악이 없는지 찾게 되는 것이죠 이게 콜라보레이션 입니다

언제든지 물어보세요

자주하는 질문들 모음

사실 그렇게 쉽지 않은 삶들을 살아오게 되면서 음악에 의지를 많이 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단순히 듣고 감상을 하는데 집중을 많이 하였고 이를 조금더 심화를 하면서 일상에 적용을 할 수 있는 방법들이 없을까 생각을 하게 되면서 여기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주변에 자주 연락이 오기는 합니다 음악에 대한 한계가 생기게 되면서 어떻게 극복을 해야하는지 또는 많은 사람들은 이 부분을 어떻게 이야기를 하고 있는지에 대해서요 저도 여러분들이 저에게 묻고 싶은 것들이 많은 것도 알고 있습니다 우선 제가 홈페이지를 통해서 내용을 전달을 드리고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지금도 끊임없이 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원래 탐구의 영역이 아니라 음악이라는 것 자체가 학습이 아니잖아요 그래서 오히려 더욱 큰 흥미를 느끼지 않나 생각이 듭니다 다 아는 것 같아도 모르는 것이 생기게 되고 지금 처음 음악을 시작을 하는 사람에게서 많은 영감을 얻기도 합니다

그렇게 깊은 지인들은 없습니다 대부분 일을 하다가 만나게 되면서 인맥을 쌓다 보니깐 생기게 되었는데요 편안하게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지인들은 2명 정도 밖에 없고 대부분 공연과 강연을 통해서 명함을 교환하고 연락을 하고 지내고 있습니다

같이 작업을 하고 팀원들

사실 엔지니어로 일을 한지는 얼마 되지 않은 친구이기도 합니다 믹싱을 자주 다루지만 제가 봤을 때 잘 하지는 않는 것 같네요 그래도 가장 오래된 지인으로써 지금도 옆에서 열심히 도와주고 있는 팀원들 중에 한 명입니다
정재민
이 친구는 여러가지 악기를 다룹니다 전에는 세션으로 일을 했던 친구인데요 어떻게 하다보니깐 제가 하는 일을 도와주고 싶다고 저에게 연락을 하고 받아준 친구 입니다 같이 작업을 한지는 2달 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신유철
종민이는 저랑 같이 일한지 2년이 조금 넘은 팀원입니다 주로 플랫폼에 관련되어서 일을 하고 있구요 열심히 같이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저도 주변 사람들과 미팅을 하는데 있어서 어려움을 많이 느끼고 있는데요 이 종민이라는 팀원과 같이가면은 웬만한 것들은 해결이 됩니다
김종민

아티스트들이 입는 것들

아티스들도 옷을 아무거나 입지는 않습니다 나름 기준이 있고 자신이 보는 트렌드 그리고 음악의 종류에 따라서 많이 달라지게 되는 것이죠 그런 성격들이 하나로 모이게 되면서 특이하게 보이는 것 뿐입니다 저도 예전에는 그랬지만 요즘에는 젊은이들이 많이 이용을 하는 크림에서 많이 사게 되고 크림 추천인 코드를 적극적으로 이용해서 트렌드에 따라가려고 노력중이죠

음악이라는 것은 버팀의 연속이다

제가 본문에도 남겨놓기는 했지만 음악이라는 것은 어떻게는 버티고 또 버텨서 기회를 만들어가는 과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이 기회는 언젠가는 1번은 오게 됩니다 하지만 준비 된 사람에게만 한해서이죠 그리고 그 기회가 와도 몸이 온전치 않으면 많이 힘들기도 하구요 30대 분들은 꼭 영양제 드시면서 어떻게 이겨내시기를 바라고 그 중에서는 아이허브 할인을 받아보시고 이용을 해보시라고 말씀 드리고 있습니다 요즘에는요